편종 음악

5천년의 도도한 역사의 흐름소리를 이어받은 이 소리는 자연의 소리처럼 은은하고, 우뢰 같이 웅장합니다. 숨 죽이고 조용히 들으면 천세와 이어지는 듯 싶고, 음악 소리에 맞추어 옛적을 노니는 듯 싶습니다. 무희의 정이 넘치는 춤, 예쁜 단장과 그 얼굴, 하느적 거리는 넓은 소매는 꿈속에서 허매는 듯 싶습니다. 이것을 보고“석달 동안 고기맛을 모르리라”라고 한탄한답니다!

編鐘古樂